본문으로 바로가기

펜탁스 단렌즈 평가

category 디자인 2006.09.17 22:57
http://www.pentaxclub.co.kr/bbs/zboard.php?id=Used&page=1&sn1=&divpage=1&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1929

http://bingsoo.com

아래에서 퍼온 글입니다.

Alex Library photo tip

http://home1.gte.net/vzeehbv4/html/pentax_zooms.html -> 줌렌즈
http://home1.gte.net/vzeehbv4/html/pentax_primes.html -> 단렌즈

펜포에 하정민 님이 올려놓은 자료를 보고 번역했습니다.
(원문 : http://pentaxforum.co.kr/bbs/view.php?id=review&page=1&sn1=&divpage=1&si=off&sn=off&ss=on&sc=off&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2650 )

번역된 원본은 제 홈페이지에 있으나, 자료 공유를 위해 펜클에 포스팅 합니다.
마음대로 퍼가셔도 좋지만 역자 이름을 삭제하진 말아주세요. 나름대로 길었습니다...OTL

http://home1.gte.net/vzeehbv4/html/pentax_primes.html

Last Updated on Monday, November 08, 1999  Alex's Gallery: Pentax Lenses Review
1999년 11월 8일 마지막 업데이트. 알렉스의 펜탁스 렌즈 리뷰.

PENTAX Primes
Starting with wide angle lenses and naturally progressing toward the telephoto end of Pentax Lens' lineup, here we go...
펜탁스 단렌즈
광각에서 시작해서 망원렌즈까지 펜탁스 렌즈 라인업.. 자 시작해봅시다~


15mm
K15/3.5 is a rectilinear lens, which is thought to have the same optical design as its SMCT predecessor. It's been reported, possibly due to the sample-to-sample variations, that it's optical performance has been improved, especially in corner sharpness no matter what f-stop was used.
k 15 f3.5 는 SMCT 렌즈와 동일한 광학 구조를 갖고있다고 여겨졌던 rectilinear 렌즈이다.  아마도 sample-to-sample variations에 의해 이 렌즈의 성능은 향상되었다고 보고되고 있으며, 특히 주변선예도를 뽈대 어떠한 조리개 값에서도 샤프한 이미지를 만들어 준다.

16mm
While I don't have the summary for this fish-eye lens yet, you might want to look at these pictures that compare it to the K15/3.5 rectilinear .
Also look at Rob's page for Fisheye to rectilinear image mapping examples and details .  
별얘기 아니므로 패스 -_-


18mm
K18/3.5 is an excellent rectilinear lens; it is quite large and bulky though. It's correction of spherical and coma aberrations seems far better than that of A20/2.8, and it is surprisingly sharp edge to edge. Its coma wings are also smaller than those of K24/2.8, K28/2, or K30/2.8. Yoshihiko Takinami also notes that the corner resolution of K18/3.5 is higher than that of A20/2.8, and the only defect of K18/3.5 seems to be the lack of normal or UV filter though it has four filters built-in.
BTW, there's no A18/3.5.
좀 크고 무거운 감은 있지만 아주 좋은 렌즈이다. 구면수차 억제능력은 a20 f2.8보다 뛰어난 것으로 보이고, 놀라울 정도로 샤프하다. coma wing은 k24, k28, k30에 있는 것 보다 작다. 또한 Yoshihiko Takinami 는 a20 f2.8보다 주변수 화질이 더 좋다고 평가하고 있고 이 렌즈의 유일한 단점으로 내장되어있는 4개의 필터중 하나가 평범한 UV필터가 아니라는 것을 꼽았다. A형 18미리 렌즈는 없다.

(역자주:k 18 렌즈에는 uv는 내장되어 있지 않고 스카이라잇 필터와 흑백용 컬러필터가 내장되어 있습니다.)


20mm
Among f2.8 versions of K, M, A, F, and FA lens, A seems to be the best with excellent contrast, color rendition, barrel distortion. OTOH, it's not as good in resolution, coma aberration and contrast in the corners as K15/3.5 or K18/3.5, even closed down.
FA version is said to have the same optical formula as the A version, and to be very sharp in the center when stopped down. Not much vignetting , but slight "droplet" distortion was mentioned once. All 20mm lenses are said to have great build and prices to match.
K20/4 and the M20/4 produce very slight distortion. K20/4 is also known to flare. However, when comparing K20/4 to K18/3.5, Nikkor 20/2.8 AIS (current model) and Tokina 17/3.5 (current model.), the K20/4 still beats them in every aspect, especially flare control.
f2.8 렌즈 중에 A형 렌즈가 색상, 왜곡문제등에서 가장 뛰어난 것으로 보인다. 반면에, 코마수차나 주변부의 컨트라스트, 해상도는 조리개의 개방 여부에 상관없이 K15, K18에 비해서 떨어진다.
FA 버젼은 A 버젼과 같은 광학 구조를 갖고있고, 조리개 조이면 중앙선예도가 매우 뛰어나다. 비네팅은 많지 않지만, 약간의 droplet 왜곡이 언급된 적이 있다. 모든 20미리 렌즈는 잘 만들어졌고 그에맞는 가격을 갖는다.
K20/4와 M20/4는 아주 적은 왜곡을 보여준다. K20/4는 플래어를 만든다고도 알려져있다. 하지만, K20/4를 K18, Nikkor 20 f2.8 AIS(현재모델), 토키나 17 f3.5(현재모델)을 비교했을때 모든 면, 특히 플래어 제어, 에서 K20/4 가 뛰어나다.



24mm
K and A 24/2.8's are optically identical. Pentax K24/2.8 is a great lens with very few distortion, high resolution, great color rendition, and good color saturation.
There's no M24/2.8.
A 24/2.8 is very resistant to flare and ghosting, very sharp when stopped down. A 24/2.8 is reputed to be better than M24-35/3.5 and M24-50. Comparing K(A)24/2.8 and K24/3.5, K(A)24/2.8 has higher center resolution/sharpness and lower corner resolution/sharpness. Both of them are excellent performers.
FA24/2 AL IF is said to be an excellent lens, and optically better than both K(A)24/2.8 and K24/3.5. FA version is very well build and exhibits excellent contrast and sharpness. Its handling is very good, especially when used as a manual focus lens due to it's focus clutch mechanism whereby you pull back on the focusing ring, which now has a relatively nice manual focus feel.
K 형과 A형이 광학적으로 동일하다. K형은 왜곡도 적고 해상도가 뛰어나며 색상 표현력이 뛰어나다.
M형 24미리는 존재하지 않는다.
A형 24미리는 플래어와 고스트에 강하고 조리개를 조였을때 매우 샤프하다. a 24는 M24-35와 m24-50보다 뛰어난 것으로 평가된다. 3.5형 24미리와 비교해 보면, 중앙화질은 2.8형이, 주변화질은 3.5형이 좋다. 하지만 둘다 뛰어난 성능을 보여준다.
스타24는 뛰어난 렌즈이고 k,m형보다도 광학성능이 뛰어나다고 여겨진다. 스타24는 아주 잘 만들어졌고 대비가 좋고 샤프하다. 클러치 시스템을 갖고있기 때문에 수동 초점이 매우 용이하다.


28mm
Rare K28/2 is an excellent performer. Its resolution and uniformity of image quality in all over the frames are very impressive at f/8 or f/11. (Yoshihiko Takinami)
Keep away from M/A/F series 28mm lenses because of their "relatively" poor performance when comparing them to their f3.5 relatives. FA28/2.8 performs only marginally better than its predecessors.
Yoshihiko Takinami has indicated that the best 28mm from Pentax, in terms of its optical performance, is the old K28/3.5. The only two defects in K28/3.5 is its size and weight and some light fall-off towards the corners, which seems better than M28/3.5 or FA28/2.8AL in comparison, but it does exist.
M28/3.5 is also an excellent performer and is compact in size. Go for K28/3.5 when your concern is performance, and go for M28/3.5, or FA28/2.8AL, when your concern is size and weight besides performance. If you are concerned about distortion, go for the K28/3.5 or M. Distortion is under 0.5% for both. Otherwise, the M(or A)28/2.8 is quite nice in terms of weight and dimensions. The FA 2.8/28 is far better, though, but not 100% distortion-free either.
Note: FWIW, there were two versions of the M 28/2.8. The earlier one, with the silver ring on front, was said to be 'slightly' superior. The later version is the 'upgraded' Takumar Bayonet 2.8/28, which now features multicoating. Either one is not as sharp or as contrasty as M 50/1.7 or the M 135/3.5, or the 20-35/4 zoom.
28/3.5 shift lens features good sharpness (a bit less sharp than the K35/2.8), excellent flare control (unless the sun is at the edge of the image), and almost no distortion, although at full shift, there is some slight pincushion distortion barely discernable at the edge.
For additional information about tilt and shift lenses, you might want to take a look at this page.
레어한 k28/2는 훌륭한 성능을 보여준다. 조리개 8 또는 11에서의 해상도와 이미지의 질은 어떠한 프레임 에서도 매우 인상적이다. (요시히코 타키나미)
m/a/f/ 시리즈의 28미리 렌즈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왜냐하면 이 렌즈들은 f3.5 28미리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뒤쳐지는 성능을 보인다. fa 28미리 렌즈만이 이전작에 비해 좋은 성능을 보여줄 뿐이다.
요시히코 타키나미는 광학 성능으로 볼때 펜탁스에서 가장 뛰어난 렌즈는 k 28mm f3.5 라고 밝혔다.
k28 f3.5 렌즈의 두가지 단점은 크기와 무게이다. 그리고 m 28mm f3.5나 fa 28mm f2.8에 비해서는 괜찮은 편이지만 주변부 광량저하가 존재하기는 한다.
m 28mm f3.5역시 훌륭한 성능과 작은 크기를 갖는다. 성능을 중시한다면 k28mm f3.5, 컴팩트함을 중시한다면 m28mm f3.5 혹은 fa 28mm f2.8 렌즈를 사용하기를 권한다. 왜곡에 신경을 쓰는 편이라면 m혹은 k형 f3.5 렌즈가 좋을 것이다. 두 렌즈다 0.5% 이하의 왜곡을 보인다. 다른면으로 m형 혹은 a형 28mm f2.8 렌즈는 크기와 부피에 비해서는 괜찮은 성능을 보인다. 하지만 fa 28mm 렌즈가 훨씬 좋은 선택이다. 하지만 왜곡문제에서 100% 자유롭진 못하다.
note : m 28mm f2.8 렌즈에는 두가지 버젼이 있다. 초기버젼은 전반부에 은색 테를 갖고있고 아주 약간 우월하다고 본다. 후기버젼은 멀티코팅을 채택한 타쿠마 베이요넷 28mm f2.8의 업그레이드 버젼이다. 두 렌즈 다 m 50.7이나 m 135mm f3.5, m 20-35/4 보다 샤프함이나 contrast 부분에서 뒤쳐진다.
28mm f3.5 시프트 렌즈는 샤프한 이미지와 (k35/2.8보다 약간 떨어지는) 우수한 플레어 억제능력 (태양이 이미지의 가장자리에 오지 않는한) 그리고 왜곡을 거의 완벽히 억제시켜준다. 하지만 full 시프트에선 아주 미세한 주변부 왜곡이 생기지만 거의 알아차리지 못할만큼이다.


30mm
K30/2.8 "is excellent optically; it has well-corrected aberrations, very few distortion, very high actual/visual resolution, good color rendition. K30/2.8 is far better than M28/2 [or] M28/2.8 Look here for more info. "[Yoshihiko Takinami]
K30/2.8은 광학적으로 훌륭한 렌즈이다. 수차 억제가 뛰어나며 왜곡도 거의 없다. 높은 해상도와 좋은 색상 표현력을 갖는다. M28/2.8이나 2 렌즈에 비해 훨씬 좋은 렌즈이다.

35mm
K35/2, with 52mm thread size, is the "best K-mount 35/2 lens ever made", because of its sharpness and color renditions.
The other "best 35mm that Pentax ever made" are the new FA35/2AL and the old K35/3.5. Both of them are very high resolution lenses with excellent sharpness, impressive color renditions, and very natural bokeh. "Their three-dimensional image descriptions are really amazing."[Yoshihiko T.]
Note: FWIW, the "certain" magazine's quality/price/love factor rating for FA35/2 AL was VG/VG/VG
M35/2 doesn't have the bokeh of K35/2.
SMC Pentax A35/2 is also said to be very good, as is Super Takumar 35/2 (the one with the 67mm filter, it controlled flare well, and seemed nice and sharp at 8x10)
샤프함과 해상력을 볼때 k형 35미리 f2렌즈가 펜탁스 k마운트 35미리 렌즈중 베스트라 할 수 있다.
그 다음으로 좋은 렌즈는 fa형 과 k형 3.5 렌즈이다. 둘다 매우 높은 해상도와 샤프함, 인상적인 선명한 발색, 그리고 자연스러운 보케를 보여준다. 요시히코씨가 말하길 3차원 이미지 표현력은 매우 놀랍다.
노트 : 어떤 잡지에서 fa 35/2 렌즈 평가에 질,가격,선호도 조사에서 베리굿 등급을 주었다.
엠 삼십오 에프2 렌즈는 케이형과는 다른 보케를 만들어준다.
에이형 35미리 에프2 렌즈 역시 슈퍼타쿠마 35/2렌즈(67파이 필터를 갖고 플레어 억제에 강하며 8*10으로 인화하여도 샤프한 이미지를 만든다.) 와 함께 아주 좋은 렌즈이다.


40mm
M40/2.8 is the famous "pancake" from Pentax. It was first introduced circa 1975 and became a 밹ult?lens. It is sharp, though not as sharp as your regular 50/1.7. It's very small, and it's aperture and focusing rings are a pain to use. It's definitely not a rare lens as many sellers claim it is, but it's very overpriced and in mint condition usually sells for $200 US dollars or more.
유명한 펜케이크 렌즈이다. 1975년에 처음 소개되었다. 샤프하지만 50미리 1.7 표준에 비할만큼은 아니다. 아주 작고 조리개링 사용하긴 매우 고역이다. 사실 이 렌즈는 많이 팔린 렌즈이기 때문에 그리 레어하진 않다. 하지만 민트 컨디션의 렌즈는 200달러 이상을 호가하며 저렴하진 않다.

43mm
This excellent lens, FA43/1.9Limited, has a character of an old-styled standard lens with excellent modern coating. It is a bit soft wide open, becomes good one stop close, and is very excellent at f/4 or closer. Its flare control seems superb, as does its contrast. The cons are its price and some distortion.
훌륭한 렌즈이다. 멋진 외관을 갖는다. 최대개방에서 소프트하지만 한스탑만 조여주어도 샤프하며 4 이상으로 조이면 매우 좋은 이미지를 만들어 준다. 플레어 억제능력이 뛰어나며 콘트라스트도 훌륭하다. 높은 가격과 왜곡이 단점으로 지적받는다.


50mm
f1.2
Both, K50/1.2 and A50/1.2, share the same optical formula, are optically excellent, have high resolution, good saturation, excellent color rendition, and great bokeh. The difference between K50/1.2 and A50/1.2 is the number of aperture blades; A50/1.2 has 9 blades and K50/1.2 has 8 blades. This results in slightly better bokeh and flare control in the "A" version.
It's also been said that 50/1.2 is a little soft wide open especially in the corners. Stopped down, A50/1.2 is an excellent performer at f/8-11 with very high resolution and very good visual sharpness. Its visual sharpness at f/8-11 seems comparable to K55/1.8, (A50/1.2 is better than the K55/1.8 wider than f/8, and similar from f/8 and narrower. However, keep in mind that for high-contrast resolution the "el cheapo" A50/2 virtually matches, stop-by-stop, the A50/1.2 (and beats the K50/1.2), from f/2 to f/22.).
The A and K50/1.2's really are nice to use for their focusing ease, and in dim light they may be the only lenses that can do the job at all, but you certainly don't get much "bang-per-buck" while using them under average light conditions.
케이형과 에이형은 같은 광학 구조를 갖으며 매우 뛰어난 성능과 멋진 보케를 갖고있다. 케이형과 에이형의 다른점으로는 조리개날수를 들 수 있는데, 에이형 9매, 케이평 8매로 서로 다르다. 이는 결과적으로 에이형이 조금더 뛰어난 플레어 억제능력과 보케를 갖게한다. 1.2 밝기의 표준렌즈는 최대개방에서 (특히 주변부) 약간 소프트하다고 알려지고 있다. 조리개 8~11까지의 샤프함은 케이형 55미리 1.8 렌즈와 비교할만 하다. (에이형 1.2 렌즈는 케이형 55미리에 비해 조리개 8 이상 개방시에 우수한 화질을 보이며 8이하에선 비슷하다. 하지만 조리개 2~22 영역에서의 높은 콘트라스트 갖는 에이형 50/2 렌즈는 매우 싼 가격에도 불구하고 1.2 렌즈에 비견할만 하다.

f1.4
Very useful, high quality, normal lenses. There are two different optical designs in Pentax 50/1.4 lenses; one is "K" and "M", the other is "A", "F" and "FA". A version is thought to be slightly better than the M(K) version in terms of corner resolution and image uniformity all over the frame.
The A50/1.4 is a great all-around performer. Go for A50/1.4 instead of M50/1.4 if you consider buying a MF lens. Pentax slightly changed its optical design when A50/1.4 was introduced. A50/1.4 is optically superior to M50/1.4
FA 50/1.4 is said to feature good resolution, great color rendition, natural bokeh, and decent MF capability.
매우 쓸모있고 질 좋은 표준렌즈이다.  1.4 렌즈에는 두가지 광학 디자인이 존재하는데 하나는 k, m 형이고 둘째는 a, f, fa형 이다. 후자쪽이 전자에 비해 주변주 해상도와 이미지 uniformity에서 약간 더 우수한 것으로 생각되고 있다.
a 50.4 렌즈는 매우 뛰어난 렌즈이다. 수동렌즈를 구한다면 m형 대신 a형을 선택하도록 하라. a형 50미리가 만들어졌을때 펜탁스는 m형에 비해 조금 업그레이드 된 형태로 광학구조를 바꾸었다. fa형도 좋은 해상도와 색상표현능력, 자연스러운 보케와 편리한 MF를 갖고있다고 생각된다.


f1.7
Both M and A50/1.7 are somewhat legendary in their performance, but it's been suggested that their superiority over f1.4 versions is only marginal.
Comparing f1.4 to f1.7, FA50/1.7 seems visually a bit sharper than FA50/1.4, but FA50/1.4 seems more delicate/refined especially in colors. FA50/1.7 has a slightly better feel over the F version. Its focus ring has more of a rubber feel, while the F has more of a ribbed hard plastic feel to it. The damping and build quality also seems to be slightly better on the FA version. Optically, these lenses are identical
m형과 a형 1.7 표준렌즈는 그들의 성능에 있어 뭔가 전설적인 평가를 받고있는데, 1.4 렌즈에 비해 우수한 점은 주변부 화질뿐이라는 의견이 제시되고 있다.
1.4과 1.7을 비교해볼때, fa50.7은 1.4 렌즈에 비해 약간 더 샤프하지만, 특히 색상면에선 1.4 렌즈가 좀더 부드럽고(delicate) 정제된 느낌이다. fa 50.7은 F버젼에 비해 약간 더 좋은 느낌이 있다. 포커스링이 좀더 고무 느낌이 나는 반면 F형은 그저 플라스틱 느낌이 날 뿐이다. 광학적으로 이 두 렌즈가 동일함에도 불구하고 이미지를 만들어 내는 능력은 FA버젼이 조금더 난듯 하다.


f2.0
There's no K50/2.
M50/2 is not as sharp or as contrasty as the A50/2.
A50/2 is the best bang-for-the-buck K-mount normal lens: sharp, contrasty, and "dirt" cheap. In resolution, the A 50/2 seems to be only very slightly behind the A50/1.7
케이형 50/2는 없다.
엠형은 에이형에 비해 샤프함이나 콘트라스트 부분에서 떨어진다.
에이형 렌즈는 케이마운트에서 나온 모든 표준렌즈중 가격대 성능비로 최고이다. a50/2는 해상도에서 볼때 오직 a50.7렌즈에 약간 뒤쳐짐을 보인다.


50mm Macro
M50/4 Macro is good macro lens that can also double as a slow normal one that focuses from macro range all the way to infinity.
A50/2.8 Macro is sharp, light, has a very nice feel to it. It's also very useful as a slow normal lens.
F50/2.8 Macro is sharper than the A version and the M50/4 Macro, but the focusing ring feels awful in manual focus mode. FA version has the same optical formula as the F version
엠형 마크로는 좋은 렌즈이고 마크로와 무한대 영역을 모두 커버하는 느린 표준으로 사용할만 하다.
에이형 마크로는 샤프하고 가벼우며 느낌이 매우 좋다. 이 역시 느린 표준으로 아주 유용하다.
에프형 마크로는 에이형이나 엠형에 비해 더 샤프하다. 하지만 수동초점모드에서의 포커스 느낌은 최악이다.
FA형은 F형과 광학적으로 동일하다.


77mm
FA77/1.8 Limited makes a great matching pair with the FA43/1.9 Limited. It has the same cold metal feel, same metallic, whirring focusing sounds, as well as the slide-out lens hood. It features FREE (Fixed Rear Element Extension) focusing system just like A* 85/1.4, the A 100/2.8 Macro, the A* 135/1.8, and (apparently) the A* 200/4 ED Macro. It is said that FREE is good at close-focus ability but is not good at AF because of its increased extension at small focusing distance.
"It is really an excellent performer with great sharpness, excellent contrast, and remarkable color rendition. The only drawback I noticed is its relatively poor, but still good, flare control for a modern Pentax lens."[Yoshihiko Takinami, yoshihiko@takinami.com] It's also reported to be easier to focus than the M85/2 or K105/2.8
43리밋과 환상의 궁합을 보이는 렌즈이다. 이 렌즈역시 차가운 금속 느낌을 갖고, 포커싱할때 같은 소리가 난다.
그린스타 85,135, a100마와 함께 FREE(Fixed Rear Element Extension) 포커싱 시스템을 갖는다. 이 포커스 시스템은 근거리 포커스에선 유용하지만 작은 초점거리 때문에 AF에선 불리하다.
매우 샤프하고 콘트라스트가 뛰어나며 놀라운 색상표현력을 갖는다. 현대 펜탁스 렌즈에 비해 상대적으로 뒤쳐지는 오직 한가지 단점은 플레어 억제 능력이다. m85/2나 m100 f2.8에 비해서 초점을 잡기 수월하다고 알려졌다.


85mm
A*85/1.4 is heavy, but a great performer. It's said to add the "warmth" quality to portraits (not to mention its shallow DOF, and great bokeh).
85/1.8 is also a superb performer, comparable to A* version. It puts the subject squarely in the middle of the zone of focus.
FA* 85/1.4 is said to be comparable to 85/1.8 in sharpness (starting at ~f4 and up) and overall performance. In terms of bokeh, it's clearly superior to 85/1.8 and 85/2. It is believed that it was "optimized" for portraiture photography by featuring:
better apparent sharpness at "close" focus distances than at far distances,
plane of sharpest focus is located near the rear of the DOF, yielding a more out of focus background than one might expect, regardless of the shooting aperture
highly regarded bokeh
M 85/2 is considered to be the worst among 84mm lenses, which does not mean that it's a bad performer. It's just that other 85's are "oh , so good".
85/2.8 (soft) is mechanically superb, and very sharp from ~f6.7 on. The difference between using this lens and the regular 85mm with the soft filter was explained by JoMac as follows:
A Softar filter softens the light before it enters the lens, so that in the image everything is softened, even the edges of things. A "Soft" lens like the Pentax creates a sharp image, at all apertures, but scatters the light that is allowed in wide open (at the outside periphery of the outer element or group), and even a stop or two down. Stop down all the way and you have almost eliminated the softening effect. A filter with a clear center and a frosted outer 10mm band would behave similarly. But you'd need a set of filters with 5mm bands, 10mm bands and 15 and 20mm bands to have the control approaching the variable fogginess of the Pentax 85mm 2.x Soft lenses.
M85/1.4 does not exist.
그린스타 85는 무겁지만 뛰어난 렌즈이다. 인물렌즈사진에 따뜻함을 더한다고 말해진다. (얕은 심도나 뛰어난 보케에 대해선 언급할 필요조차 없다)
k85 f1.8 렌즈는 그린스타에 비견할만한 좋은 렌즈이다. 포커스 존에 들어온 피사체를 정직하게 표현한다.
fa 스타85는 k85 f1.8렌즈에 비견할만한 샤프함을 갖고있다. (조리개 4부터) 보케에 대해선 85.8이나 85/2에 비해 명백히 우월하다.
광학적으로 인물용 최적화된 렌즈라 믿어지고 있고 원거리보다 근거리에서 훨씬 샤프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어떠한 조리개로 촬영하여도 기대한 것보다 배경이 더 아웃포커스된다.
M 85/2 렌즈는 85미리 렌즈중에 최악의 렌즈라고 여겨지지만 그렇다고 이 렌즈가 나쁘다는 의미는 아니다. 단지 다른 85미리 렌즈가
"아....너무 좋잖아.."  렌즈들 뿐 이기 때문이다. ㅡ.ㅡ
85/2.8 포프트 렌즈는 기계적으로 우수하고 6.7 이상 조였을때 샤프하다. 이 렌즈를 사용하는 것과 보통 85미리에 소프트 필터를 사용한 것의 다른 점은 아래와 같다.
소프트 필터는 빛이 렌즈에 닿기 전에 빛을 부드럽게 만들기 때문에 이미지의 모든 부분, 심지어 이미지의 가장자리까지 부드럽게 표현해버린다. 하지만 펜탁스 "소프트" 렌즈는 모든 조리개에서 이미지를 샤프하게 만들지만 개방시에 빛을 바깥쪽 element or group로 흩뿌려 주준다.조리개를 최소로 조여버리면 소프트 효과를 거의 없앨 수 있다. 필터만 갖고 소프트 렌즈와 비슷한 효과를 만들어 내긴 어렵다.
M형 1.4 렌즈는 존재하지 않는다.


100mm Macro
f2.8
M100/2.8: a lovely lens for portraits in terms of weight, size, and price.
A100/2.8 is superb. The lens is an "absolute gem", it is tack sharp at any aperture, and at any focusing distance.
Note: all film resolution tests on this site were done using this lens. 밫his lens is WAY beyond outstanding? said William R.
FA100/2.8 macro is also a "fantastic lens". It has a wonderful bokeh. It also has a focus limiter switch that changes the dampening so that it feels much more like a MF lens. The focus movement slows down.
Comparison of A, F, and FA versions by the "certain" magazine (quality/price/love factor)
SMC A 100/2.8 macro VG / VG / EX
SMC F 100/2.8 macro VG / G / G
SMC FA 100/2.8 macro VG / VG / VG
가격과 무게, 크기를 고려해 볼때 m 100 f2.8 렌즈는 인물용으로 매우 좋은 렌즈이다.
a형 100mm f2.8렌즈는 절대적으로 뛰어난 렌즈이며 어떠한 조리개와 초점거리에서도 샤프한 이미지를 만들어낸다.
노트 : 이 사이트에서 실행한 모든 필름 해상도 테스트는 이 렌즈로 행해졌으며 정말 엄청 좋은 렌즈이다. -_-
fa 100 f2.8 마크로 렌즈 또한 판타스틱-_-한 렌즈이다. 원더풀-_- 보케를 갖고있으며 초점제한 스위치가 있어서 좀더 MF의 손맛을 느낄 수 있다.
a형과 f형 그리고 fa형 렌즈를 잡지에서 비교한 결과는 아래와 같다. (질/가격/선호도)
SMC A 100/2.8 macro 베리굳 / 베리굳 / 엑설런트
SMC F 100/2.8 macro 베리굳 / 굳 / 굳
SMC FA 100/2.8 macro 베리굳 / 베리굳 / 베리굳


f4
100/4 bellows macro (no focus helicoid) is very sharp, flat field lens. (All Bellows- and SMC Takumar- or Pentax-M/A 100/4 have been optically equal, except for the coatings and, in the case of the Bellows lenses, the internal focusing helicoid. All these lenses feature very fine optics.)
M100/4 Dental Macro lens goes to 1:2, and differs from the non-dental version in the yellow and red marks that show the magnification ratio when used with the yellow and red closeup lenses (filters). Both dental and non-dental 100/4 Macro lenses are reputed to be of high quality The differences can be seen here: www.phred.org/pentax/k.
The new 100/3.5 macro is a Cosina design, sold by Pentax under their name. This lens is very good (said to be almost equal to the original Takumar / Pentax 100/4 as far as the optical qualities are concerned). From the mechanical point of view, the new macro lens is a typical AF lens with a helicoid that runs a bit too loosely for critical manual focusing. Cheaper construction and slower speed result in lower price when compared to FA100/2.8
If you are thinking whether to purchase a 50mm Macro or a 100mm one, think about the extra working distance that the longer lens will provide you with. Another thing to consider is the fact that autofocus is less than necessary for macro work, the subjects tend to be fairly static, and thus you might save by finding an older MF Macro. Also look at some of the excellent lenses by Kiron and Vivitar .
100/4 벨로우 마크로는 매우 샤프하고 플랫필드한 렌즈이다. smc takumar, m,a형 100/4 마크로 렌즈는 광학적으로 동일하지만 코팅과 내부 포커싱 헬리코이드가 다르다. 위 렌즈는 모두 양호한 광학구조를 갖는다.
M100/4 덴탈 마크로 렌즈는 1:2를 지원하고 non-dental 버젼에 비패 노랑과 빨강 마크를 갖는 다는 것에서 다르다. 이 마크는 확대 비율을 알 수 있게 해준다. 이 두 버젼의 마크로 렌즈는 높은 퀄러티를 갖고 있다.
새로나온 100/3.5 마크로 렌즈는 코시나에서 디자인 되었고 펜탁스가 판매하였다. 이 렌즈는 매우 좋으며 (광학적으로 볼때 100/4와 거의 동일한 질을 보인다.) 기계적인 측면에서 볼때 이 새로운 마크로 렌즈는 전형적인 AF 렌즈이며 이는 MF초점에서 불리함을 갖는다. fa 100/2.8과 비교해볼때 낮은 단가와 느린 속도로 (조리개를 말하는듯) 제작되었기 때문에 가격도 저렴하다.
50마크로와 100마크로 사이에서 고민중이라면 장초점 렌즈가 당신에게 제공해줄 부수적인 것들을 고려하라. 또다른 고려사항으론, 접사사진을 찍을때 AF가 필수는 아니라는 것이다. MF렌즈를 구입함으로서 돈을 절약할 수 있다. 또한 Kiron과 비비타에서 나온 멋진 렌즈들도 고려해보길 바란다.


105mm
The K105/2.8 is a great lens. K105/2.8 was mentioned to be 밽loriously sharp and contrasty?and superior to any other lens in 100-120 mm range made by PENTAX.
k105/2.8은 멋진 렌즈이다. 펜탁스에서 생산된 100~120 영역의 다른 어떤 렌즈보다도 우수하다.

120mm
There were two 120mm K-mount Pentax lenses: the original Pentax 120/2.8; and the later M120/2.8. The later M version was smaller and not as sharp as K120/2.8. Both lenses feature good performance, but not good enough to use them instead of some of the 135mm Pentax gems.
k 마운트로 출시된 120미리 렌즈는 k형과 m형 두가지가 있다. m형이 좀더 작지만 k형만큰 샤프하진 않다. 두 렌즈다 좋은 성능을 갖고있지만 135 영역대의 훌륭한 렌즈들에 비할바는 아니다.

135mm
M135/3.5 is generally regarded as very good; it is plentiful it should be inexpensive.
A135/1.8 is a great lens on all apertures except wide open where its quite soft, but still better wide open than most other Pentax lenses. The lens is highly recommended and beautifully made is much sharper than the FA 85/14 at wide apertures.
Comparing the M135/3.5, K135/2.5, and A*135/1.8, the old K135/2.5 is clearly a much sharper lens than the M135/3.5 (not to bash it). The A*135/1.8 seems to be a lot better than the K135/2.5.
A 135mm f2.8 is a dog (comparing it to other 135's)
The FA135/2.8 IF is a superb lens. Lightning fast focusing and tack sharp center to edges. The FA135 is also built like a tank. Has metal barrel, built in hood, and takes 52 mm filters.
m135/3.5는 아주 좋은 렌즈라 받아들여지고있다. 많이 보급되어 있기때문에 가격도 저렴하다.
그린스타 135는 최대개방에서 약간 소프트함을 제외하면 아주 좋은 렌즈이다. 하지만 개방에서 소프트하다고는 하나, 펜탁스에서 나온 거의 모든 렌즈보다 개방화질이 좋다. 이 렌즈를 절대적으로 추천하는 바이며 fa 85/1.4에 비해서 개방 선예도가 훨씬 좋다.
m형과 k형 그린스타를 비교해보면, k렌즈가 m 렌즈에 비해 훨씬 샤프하다. 그리고 그린스타는 k형 렌즈에 비해 더욱더 좋아 보인다.
다른 렌즈들에 비해서 a 135 f2.8렌즈는 좋지 않다.
fa 135/2.8렌즈는 훌륭한 렌즈이다. 포커스가 빠르고 중앙이나 주변부 모두 샤프하다. 또한 fa 135렌즈는 탱크와 같이 튼튼하다.


150mm
M150/3.5 is rare, very sharp and contrasty. The bokeh of the lens is quite pleasing also.
m150은 레어하고 샤프하며 콘트라스트가 좋다. 이 렌즈의 보케는 꽤나 멋지다.

200mm
f2.8
K200/2.5 is a great lens, extremely sharp. Not as compact as the A* 200/2.8, but it has a tripod mount, though its quite hand-holdable. Very nice bokeh (important for such a long, fast lens) and performs well even wide open, but is said to have a little loss of image contrast at full aperture. Its focusing is somewhat 뱒tiff?and feels like that of many other M* and A* lenses
M*200/2.8 is equal to K200/2.5 in terms of sharpness and construction
A* 200/2.8 ED is a GREAT lens. It does not have a tripod socket, but can easily be supported by a tripod mounted body. It is said to be one of the sharpest lenses ever made. This lens shows some light falloff at maximum apertures, but it is essentially gone at f/4. Fred has compared this lens to the K2002.5 and reported essentially identical image quality in terms of sharpness and light fall off at maximum apertures. He also reported that 밿t is quite 'easy' (as in 'not stiff') to focus, more so than any other A* lenses?he have ever tried.
The FA200/2.8 is another beautiful chunk of glass, it's very sharp & focuses close for a 200 (closer than A* version). It also features internal focusing.
k200/2.5는 매우 샤프하고 훌륭한 렌즈이다. 그린스타 200에 비해서 컴팩트하진 않지만, 손으로 들만 함에도 불구하고 삼각대마운트를 갖고있다. 멋진 보케를 갖고있고(장초점의 빠른 렌즈에는 중요하다) 개방에서도 훌륭한 성능을 보인다. 하지만 회대개방에선 컨트라스트가 조금 떨어지는 것으로 알려진다.
M200/2.8 스타렌즈는 샤프함과 컨트라스트에서 k렌즈와 같은 성능을 갖는다.
A 그린스타 200은 훌 륭 한 렌즈이다. 삼각대 소켓은 없지만 삼각대에 바디를 마운트 하면 어렵지 않게 지지할 수 있다. 이 렌즈는 현재까지 만들어진 어떠한 렌즈 중에서도 샤프하다고 알려진다. 최대개방에서 주변 광량저하가 발견되곤 있지만 조리개 4 부터 이러한 현상은 없어진다. 프레드는 이 렌즈와 k 200/2.5를 비교한 후, 샤프함과 최대개방에서의 광량저하등을 비교해 볼때 본질적으로 동일한 렌즈라고 말했다. 또한 다른 그린스타 렌즈에 비교해서 포커싱 하기가 쉽다고 보고했다.
fa 200/2.8 렌즈 역시 아름다운 유리덩어리(렌즈)이며, 매우 샤프하고 그린스타200에 비해서 최단초점거리가 짧다. 또한 내부 포커싱방식을 취하고 있다.


f4
K200/4: it's an amazingly good lens for the price capable of some fine photos. The K200/4 seems to be pretty similar to M200/4 in terms of bokeh.
M200/4 is sharp even wide open, has built-in hood, great build, quite compact in size, and is more common than K200/4. It does well in flare and has a pleasant bokeh
A200/4, seemed to have lower resolution and contrast comparing it to K200/2.5 and A*200/2.8. Although the A200/4 is not a bad lens overall, it is simply not a particularly strong performer. I should point out that the A 200/4 is a different lens from both the K and M 200/4's
200/4 ED Macro is one hell of a lens. It beat both the Canon 180/3.5 Macro and the Nikon 200/4 Macro in a recent German test.
k200/4는 가격에 비해 놀라울 만큼 좋은 렌즈이다. 보케부분을 보자면 m200/4와 비슷하다.
m200/4는 개방에서도 샤프하며 내장 후드를 갖고있고 훌륭한 보케를 보여준다. 그리고 꽤나 작은 사이즈를 자랑하며  k200/4에 비해 자주 볼 수 있는 렌즈이다. 플레어 억제능력이 뛰어나다.
a200/4는 k200/2.5이나 a200/2.8에 비해서 뒤떨어지는 해상도를 보인다. 하지만 나쁜 렌즈는 아니다. a형 200/4는 k나 m형에 비해선 다른 렌즈라고 생각된다.
200/4 마크로 렌즈는 캐논 180/3.5 마크로나 니콘 200/4 마크로 렌즈보다 뛰어난 성능을 갖고있다고 독일에서 최근 행하여진 한 테스트에서 드러났다.


300mm
A*300/2.8: at wide open, the definition in the corner of the frame is very impressive. This lens also features very heavy construction.
K300/4 is heavy but very good.
M*300/4 and A*300/4 lenses are much smaller, but still heavy. Both are missing tripod mounts. According to Fred, 뱓he M* 300/4 was the first and only M* lens that 'anyone' has ever seen. As far as I can tell, it is the twin of the A* 300/4, both mechanically and optically. The only apparent variances are in minor M vs. A trim differences, the presence of the A electrical contacts on the A* version, and an apparent (but not surprising) difference in SMC treatment (judging from a somewhat different set of coating colors in each model).?
A* 300/4: the quality is staggeringly good. It's easily handholdable, smaller but heavier than A70-210/4. It doesn't have a tripod shoe.
Pentax F* 300/4.5 are excellent. F300/4.5 has tripod shoe. Wolfganng's comparison of F*300/4.5 to A*300/4 showed F* to be noticeably sharper at open aperture.
The FA300/4.5 is very impressive, but Pentax removed the tripod shoe from this lens. It has the same optical design as the F version. Also, FA* version will allow you to switch to manual focus by just pulling the auto-manual focus switch/clutch on the lens whereas the F* requires that you set both the switch on the lens and on the camera body. (This feature was a difference between all, or most, FA* lenses and F* Pentax lenses.) Also, the only original converter that fits the FA*300 is the A 2x-S.
a 그린스타 300/2.8은 개방조리개에서 주변부 화질이 놀라웠다. 매우 무거운 구조를 갖고있다.
k300/4는 무겁지만 좋은 렌즈이다.
m*300/4와 a*300/4는 훨씬 작지만, 역시 무겁다. 두 렌즈다 삼각대 마운트를 갖고있지 않다. 프레드에 따르면 m*300/4렌즈가 일반이에게 발견된 최초의 유일한 m형 스타렌즈라고 한다. 내가 생각하는 바로는 a형 스타렌즈와 동일한 렌즈가 아닐까 한다. 두 렌즈는 기계적, 광학적으로 동일하다. 유일한 다른점은 A접점의 유무이며 코팅 색이 다른 것으로 보아 SMC 코팅의 형태가 다르지 않을까 라고 추측해 본다.
A*300/4는 놀란만큼 좋다. 손으로 들기에 쉽고 작다. 하지만 A70-210에 비해서 무겁다. 삼각대 마운트가 없다.
F*300은 엑설런트 하다. 이 렌즈는 삼각대 마운트를 갖고있다. 개방조리개에서 A*300/4에 비해 샤프하다고 보고된다.
FA300/4.5는 좋은 렌즈이지만, 펜탁스는 이 렌즈에서 삼각대 아운트부를 제거하였다. F형과 동일한 광학구조를 갖는다. 스위치 클러치 시스템이 있어서 MF로의 빠른 전환을 제공한다. 또한 fa스타 300에 맞는 오리지널 컨버터는 A 2x-S이다.


400mm
400/5.6 is said to be quite nice.
The A lens (latest MF 400mm) is a very fine lens. A received a 3/4/5 C. d'I. mark. It is said to be one of the best non APO lenses, the results are very good at f8 and above. Wide open the resolution was less and there was a bit vignetting.
FA 400 seems to be way over priced, and though I haven't seen too many comments on it, it's thought of as a good performer.
Pentax A*400/2.8 ED IF seems like a good lens to own, if you can afford one.
400/5.6은 꽤 괜찮은 렌즈이다.
A렌즈는 아주 좋다. non APO 렌즈 중에서 최고라 여겨진다. f8이상 조였을때 아주 좋은 결과를 보인다. 최대개방에서 해상도가 떨어지며 비네팅이 발생한다.
fa 400은 너무 비싼 렌즈이다. (over priced) 이 렌즈에 대한 많은 평가를 접해보진 못했지만 좋은 성능을 갖고있다고 생각한다.
A*400/2.8은 소장 가치가 있는 좋은 렌즈라 생각한다. (이 렌즈를 살만한 여력이 있다면)


500mm
K500/4.5 feature very good optical design as well as a preset aperture. It's quite heavy and, unless you want to strain your back and get a fuzzy shot, it should be tripod mounted most of the time. This lens has the same design as the previous Takumar version of 500mm. K500/4.5 lens has a 52mm rear filter.
k500/4.5는 훌륭한 광학 디자인과 preset 조리개를 제공한다. 꽤나 무거우며 왠만하면 삼각대에 마운트해서 사용하길 추천하는 바이다. 타쿠마 버젼의 500mm렌즈와 동일 디자인을 하고있다. 52파이 후면 필터사이즈를 갖는다.

600mm
According to Fred A* 600/5.6 lens' features include:
Size. The 600/5.6 is wider than the A* 300/2.8 and is as wide as the FA* 250-600/5.6, and it uses the same 112mm front filters as these two lenses. The A*600/5.6 is longer in physical size than the 300mm and 400mm lenses. It weighs less than half the weight or mass of the FA*600/4 (about 7.22 pounds or 3.28 Kg, compared to 15 pounds or 6.8 Kg).
The A* 600/5.6 has the same maximum aperture as the considerably heavier FA* 250-600/5.6 zoom.
And, finally, the A*600/5.6 costs new (B+H prices) about $1,000 less than the FA*600/4 or the A*400/2.8, and almost $1,500 less than the FA* 250-600/5.6, so it's: "cheap".
BTW, The A*600/5.6 has the same maximum aperture as the FA*300/2.8 when used with the 2X-L teleconverter to reach 600/5.6.
프레드에 의하면 A*600/5.6은 아래와 같은 특징을 갖는다.
크기 : 그린스타 300에 비해서 크고 스타 250-600과 같은 크기를 갖는다. 112파이 필터 사이즈이다. 물리적으로 300미리나 400미리 렌즈에 비해 길다. FA*600/4에 비해서 반도 안되는 무게를 갖고있다.
A*600/5.6은 FA*250-600/5.6과 동일한 조리개 수치를 갖고있지만 훨씬 무겁다.
마지막으로 B+H가격 기준으로 FA*600이나 A*400 에 비해 신품이 1천달러 정도 저렴하며 FA*250-600에 비해선 1500달러 정도 저렴하다. 그러므로 이 렌즈는 "싸다"
FA300/2.8에 2X-L 컨버터를 사용할 경우 A*600/5.6과 동일한 최대 조리개 값을 갖는다.


그렇습니다. 펜탁스 단렌즈. 세글자로 요약하면
"다좋다"
되겠습니다.

'디자인' 카테고리의 다른 글

Using Fewer Images  (0) 2006.10.09
일러스트레이터, 천소의 작업실  (0) 2006.10.02
포토갤러리 SimpleViewer v1.8  (0) 2006.09.19
Daum renewal  (0) 2006.09.18
펜탁스 단렌즈 평가  (0) 2006.09.1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