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넷플릭스 미드 '마블 더 퍼니셔 The Punisher 시즌1'을 보고

문화생활

by ˘◡˘ 2021. 4. 21. 09:48

본문

마블 시리즈 중 좀 어두운 면을 담당하고 있는 작품들이 넷플릭스를 통해 드라마화 되었습니다. 스타트는 시즌3를 기다리고 있는 데어 데빌! 여기서 등장한 퍼니셔 그리고, 다시 드라마화되어 2017년 공개되었습니다.

 

제가 본 작품은 데어 데빌, 아이언 피스트, 더 디펜더스 까지 보았고, 루크와 제시카 존스는 본편은 보지 못하고 디펜더스를 통해서 만났습니다.

 

평점은 IMDB와 다음 현재 8.8점으로 대단히 높은 평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네이버는 영화페이지에 없군요.

넷플릭스 미드 '마블 더 퍼니셔 The Punisher 시즌1'을 보고
The Punisher, 2017 - Netflix

첫번째 시즌이니 만큼 초반에는 설정과 캐릭터 소개에 집중한 모습입니다. 넷플릭스 특성상 시즌을 모두 공개해 영화를 보는 듯 '발단 - 전개 - 위기 - 절정 - 결말' 을 잘 갖추고 있습니다. 한 번에 몰아서 다 보진 못했지만, 클락이맥스인 10편 부터는 뭐, 눈을 떼지 못하고 13편까지 쭉 봤네요.

액션 기본이지만, 역시 중요한 가족이야기, 약간의 로맨스도 존재하고 후반부로 갈수록 좀 쎈느낌의 장면이 나옵니다. 퍼니셔 역을 맡은 존 번달 Jon Bernthal 이 매력적으로 연기를 이어가구요, 어색한 것 같기도 했었는데, 갈수록 괜찮아집니다. ( 베이비 드라이버에도 나왔는데, 어떤 역이었는지 생각이^^) 그리고, 데보라 앤 올 Deborah Ann Woll 출연으로 데어 데빌과의 연결성을 확보해 주구요.

 

벌써 시즌2가 기다려집니다. 이어가던 스토리 부분의 해소가 많이 되어서, 어떤 이야기로 돌아올지가 더 궁금해지구요.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